'사풀인풀' 박해미, 조윤희x윤박 불륜 오해 불법 촬영..윤박 분노 [Oh!쎈 리뷰]

[OSEN=하수정 기자] '사풀인풀' 윤박이 박해미를 향해 강하게 경고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에서는 홍화영(박해미 분)이 며느리 김설아(조윤희 분)와 문태랑(윤박 분)의 관계를 의심해 불법 촬영한 모습이 그려졌다. 

김설아의 변호사는 "SNS에 돌고 있는 사진 뭐냐? 남편 불륜 사진은 다 삭제 해놓고 그런 걸 찍히면 어떡하냐?"라며 "아무것도 아니지만 사진이 돌고 있다. 새벽 4시에 남자랑 단 둘이...스토리는 얼마든지 만들 수 있다. 저쪽에서 알기 전에 두 사람이 말을 맞춰라. 본인 모르게 계산만 해주고 갔다든지 딱 잡아떼라"고 조언했다.

이때 시어머니 홍화영이 찾아왔고, "인터넷에 떠돌고 있는 사진 뭐냐? 그 남자 누군지 똑바로 말해"라고 했다. 김설아는 "계산만 해줬고, 모르는 남자다"고 답했다. 

증거 사진을 들이 댄 홍화영은 "이래도 잘못은 내 아들만 했냐? 이런데도 아무 사이가 아니냐?"라며 손을 들었고, 지켜보던 문태랑이 끼어들어 제지했다.

문태랑은 "오해하실까 봐 말하는 건데, 내가 아니라 누가 봐도 말렸을 것"이라며, 둘이 함께 찍힌 사진을 접한 뒤 "불법을 아주 밥 먹듯이 한다. 밥 따로, 따로 먹었고 며느님이 돈이 없어서 내가 계산해 준 게 전부다. 앞으로 한 번 더 이런 불법적인 일 하면 경찰에 고발하겠다"며 경고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사풀인풀' 방송화면 캡처

하수정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