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외부재자신고’ 접수 17일부터 시작

본국 21대 국회의원선거

내년 4월 15일 한국에서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관련 국외부재자신고 접수가 이달 17일부터 내년 2월15일까지 실시된다.

접수를 시작하는 국외부재자는 주민등록이 돼있는 19세 이상의 한국국적자로 한국에서 실시하는 사전투표기간(2020.4.10~4.11) 개시일 전 출국하여 선거일(2020.4.15) 후에 귀국이 예정된 사람이나, 외국에 머물거나 거주해 선거일까지 귀국하지 아니할 사람이 그 대상자다.

공관방문 외에도 인터넷(http://ova.nec.go.kr)이나 전자우편, 우편 등의 방법으로 편리하게 재외선거인등록 및 국외부재자 신고가 가능하다.

특히, SF총영사관은 한인밀집 거주지역인 샌호세 지역에 매주 화요일(12:30-14:30) 실리콘밸리한인회관, 매주 목요일(11:00-15:00) 한국마켓에서 출장접수와 안내를 할 예정으로 기간 내에 유권자등록을 마쳐 소중한 투표권행사를 당부했다.

한편, 제21대 국회의원 재외선거와 관련한 선거법 위반행위 발견 시 총영사관(415-590-4084)으로 신고.제보하면 된다.

※국외부재자는 주민등록이 있는 대한민국 국민이며, 재외선거인은 주민등록이 말소되거나 처음부터 없었던 대한민국 국민을 말함.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