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센터인천, 아이들 위한 유쾌하고 재미있는 클래식 무대 선봬







아트센터인천이 오는 4월과 5월 기획프로그램인 ‘청소년을 위한 스쿨 클래식 콘서트’와 ‘프렌쥬 클래식 사파리’를 선보인다.

두 공연은 미취학 아동부터 청소년에 이르기까지 우리 아이들이 클래식 음악을 보다 재미있게 경험하고 무대와 가까워질 수 있도록 마련된 음악회다. 매회 흥미로운 무대를 선사하기 위해 깊이 있는 연주는 물론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하는 프로그램이 어우러질 예정이다.

먼저,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스쿨 클래식 콘서트는 4월 17일 첫 공연을 시작으로 총 3회에 걸쳐 관객과 만난다. 귀에 익은 애니메이션 OST와 영화음악, K-pop 등의 다양한 장르를 클래식 악기를 위한 작품으로 편곡해 어디선가 들어봤음 직한 클래식 음악과 함께 선보인다.


세부 일정으로는 4월 17일, 6월 12일, 9월 4일로 매 토요일 오후 3시에 총 세 차례에 걸쳐 공연되며 클래식 악기와 음악의 진수를 선보이기 위해 국내 클래식 음악계를 이끄는 대표 악단들에서 활약 중인 바이올리니스트 웨인 린(서울시향 부악장), 바이올리니스트 정하나(경기필 악장), 바이올리니스트 보이텍 짐보브스키(서울시향 제1바이올린 부수석), 바이올리니스트 최지웅(부천필 악장), 비올리스트 대일 김(서울시향 단원), 첼리스트 허철, 더블베이시스트 이창형(KBS교향악단 수석)과 피아니스트 윤소영(서울사이버대학교 국제교류처장)등이 속한 플러스 챔버 그룹(PLUS Chamber Group)의 연주와 해설로 진행된다.

첫 번째 무대에선 디즈니 ‘인어공주’ ‘미녀와 야수’ OST와 영화 ‘사운드 오브 뮤직’ ‘보헤미안 랩소디’, 비발디 ‘사계’ 중 ‘봄’ 외 다양한 작품을 연주한다.

아트센터인천이 선보이는 또 하나의 어린이 음악교육프로그램인 프렌쥬 클래식 사파리는 어린이날 만나볼 수 있다. 생후 48개월 이상의 미취학아 동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우리 아이 첫 클래식’을 표방하며, EBS 방영 원작인 쓰담쓰담 동물원 ‘프렌쥬’와 함께 음악 가득한 사파리 여행을 떠난다.

아이들은 ‘도레미 탐험대장’을 따라 프렌쥬 동물원에서 펼쳐지는 시끌벅적한 클래식 음악회에 참석하게 된다. 다양한 교구를 통해 재미있는 놀이에 직접 참여하고 음악을 체험하며 클래식 음악에 대한 기초이론을 익힐 수 있다.

뮤지컬배우 김수현이 ‘도레미 탐험대장’으로 분해 아이들과 관객을 흥미로운 사파리 여행으로 이끌며 현재 국내외에서 다방면으로 활동 중인 바이올리니스트 이호준(빈 앙상블 악장), 박동석(경기필 객원수석), 비올리스트 조재현(클래시칸 앙상블), 첼리스트 정다운(디토오케스트라 첼로 수석) 등으로 구성된 더클래식그룹 콰르텟이 함께한다.

티켓예매는 아트센터인천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엔티켓에서 가능하다. 좌석은 코로나19 공연장 방역지침에 따라 객석 띄어앉기로 운영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Video News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